메타트렌드 리포트 Vol.82 Co-creative Experience

[SPECIAL REPORT]

Co-Creative Experience
사용자와 함께 만드는 경험 기반의 고객 가치          

기업에서 설계한 고객 가치를 사용자에게 일방적으로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사용자가 기업의 각종 활동에 참여해 기업과 공동으로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한다. 기업은 사용자가 스스로 고객 가치를 발굴할 수 있도록 장을 마련하고, 상품을 생산하고 유통하며 사용하는 전 과정에서 사용자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장려한다. 사용자는 자신의 아이디어를 마음껏 표출하며 참여하는 과정에서 만족을 느낀다. 기업은 미숙하지만 열정적인 사용자를 안내하고 독려하며 신사업의 기회를 모색한다.

[TREND RADAR]
Retraditionalization
전통적인 제조 방식의 재탄생

전통적인 기법으로 제품을 제조함으로써 상품을 차별화한다. 오늘날 사용자들은 완성된 제품만큼이나 제품이 만들어지는 과정도 중요시한다. 전통적인 제작 방식은 오랜 시간과 많은 정성이 필요하기 때문에 그 만큼 깊은 손맛이 담겨 있다는 인식이 작용한다. 이를 이용하되 단순히 제작 과정에서 전통적인 부분을 차용하는 것이 아니라, 전통을 통해 미래적인 가치를 제안한다. 즉, 전통을 고증하면서도 사용자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표현 방식으로 접근한다.

Social VR
가상현실에서 상호작용하는 소셜 네트워크

가상현실 공간 안에서 사람을 사귀고, 정보와 경험을 공유하는 시대가 온다. 입체적인 가상 공간에서 개인화된 서비스를 경험하는 것은 물론, 여러 사람이 동시에 특정한 감각과 시점을 공유한다. 2차원에서 3차원으로 가상 공간에서의 교류 방식이 변화하면서 현실보다 더욱 짜릿하고 생생한 경험으로 강화된다. 사용자는 뚜렷한 목적을 가지고 몰입적인 경험을 공유하며, 가상현실만의 독자적인 문화를 형성한다.

X Printing
소통의 재미를 유발하는 이색 프린팅

지금까지 프린팅이라고 하면 프린터를 이용해 종이에 인쇄한다는 개념이 보편적이었다. 그런데 최근 3D 프린터가 대중적으로 부각되면서 다양한 재료를 이용해 여러 가지 형태로 인쇄할 수 있다는 인식이 널리 확산되고 있다. 이와 함께 2D 프린팅 분야에서도 종이 인쇄라는 고정관점에서 벗어나 다양하고 재미있는 방식으로 프린팅 기법을 응용하는 사례가 늘어난다.

Destructive Collaboration
이종 산업의 아이템으로 혁신하는 브랜딩

고유의 카테고리 영역과 전혀 관계가 없어 보이는 다른 산업의 아이템을 통해 색다른 감각과 관점으로 브랜드 이미지를 다시 한 번 환기한다. 전통적으로 중시됐던 상품의 특징이나 견고한 브랜드 이미지에 기대지 않고, 라이프스타일에 기반한 고객 가치를 반영해 산업 간의 경계를 넘어서는 이질적인 경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은근한 공감을 이끌어내는 동시에 전에 없던 참신한 결과물로 브랜드가 갖고 있는 또 다른 측면을 호소력 있게 전달한다.

[HIGH CONCEPT]

Tangible Toy
여러 종류의 물리적 자극을 경험하는 장난감

물리적 조작이 필요 없는 센서들이 도입되고 기존의 컨트롤러들도 터치 인터페이스로 변화하는 추세에서 오히려 만지작거릴 수 있는 도구를 제공해 물리적 감각을 활성화한다. 무의식적으로 볼펜을 똑딱거리거나 열쇠고리를 돌리고, 버블랩을 터뜨리는 행동을 반복하는 사람들이 많다. 특별한 의미 없이 계속하는 이러한 부정적인 습관을 긍정적인 놀이로 전환해 아예 가지고 놀기에 좋도록 별도의 물체를 제공한다.

Smart Clock for Home
시간을 중심으로 커넥티드 홈을 구현하는 스마트 벽시계 

스마트폰에서부터 스마트워치, 피트니스 트래커 심지어는 스마트 온도조절기에 이르기까지 사용자 주변을 모니터링해 정보를 제공하는 수많은 디바이스들이 있다. 이것은 모두 유용한 것들이지만, 일일이 확인하고 관리해야 하기 때문에 우리를 지치게 만든다. 일반적인 가정이라면 한 개쯤 보유하고 있는 벽시계를 가족 구성원들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디스플레이하는 미디어로 활용한다. 사람들이 시간을 확인하는 이유에는 맥락이 있는데, 이러한 맥락을 파악해 실시간으로 필요한 정보만 빠르게 제공한다.

Personalized Tour Guide
개인화된 여행 서비스 플랫폼 

반복되는 일상에서 벗어나는 여행은 삶에 활력소를 주는 특별한 이벤트이다. 그러나 잘 알지 못하는 지역에 방문하다 보니 비행기에서부터 숙소, 식당 등 모든 예약 상황을 점검해야 하며, 소재지와 영업시간을 미리 파악해놓는 등 사전에 많은 준비가 필요하다. 여행을 준비해서 여행을 즐기고, 마지막으로 여행 기록을 정리하는 과정까지 하나의 앱에서 모두 해결한다. 다양한 여행 관련 서비스들을 연결해 나만의 여행을 쉽고 간편하게 즐긴다.

[Monthly Product Insight]

Monthly Product Insight /September 2016
Observing the world through products

2016.8.21~2016.09.20

한국디자인진흥원 디자인DB 디자인 트렌드 리포트 게재

한국디자인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디자인DB에 ‘VR디바이스에 오감기술을 결합한 디자인 차별화 전략과 새로운 시장 기회 전망’ 트렌드 리뷰가 게재되었습니다.

바로 가기 http://www.designdb.com/dtrend/trend.r.asp?order=new&dStyle=&MenuCode=&keyword=&relation_keyword=&menupkid=234&pkid=23413&Category=&page=1

예술경영 Vol.356 예술이 만들어나갈 또 하나의 무대, 가상현실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재)예술경영지원센터에서 운영하는 웹진, 예술경영 Vol.356에 메타트렌드연구소에서 기고한 ‘예술이 만들어나갈 또 하나의 무대, 가상현실’ 칼럼이 게재되었습니다.

바로 가기 http://webzine.gokams.or.kr/wNew/column/column_view.asp?idx=1719&page=3&c_idx=48&searchString=

home

conents

메타트렌드 2016 IT 트렌드

2016년 정보 기술 분야에서 제품과 서비스에 영향을 미칠 주요 IT 트렌드들을 연구하여 다음과 같은 METATREND 10 IT TREND를 선정했다.

2016년 상반기에는 본격적으로 상용화되는 가상현실 헤드셋이 봇물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오큘리스 리프트가 크라우드 펀딩에 성공한 이후 3년 만에 정식 버전이 드디어 공개되며, 소니, HTC 모두 신제품이 발매될 예정이다. 그리고 마이크로소프트의 홀로렌즈는 개발자 버전이 출시된다. 실시간으로 수집되는 빅 데이터와 사물 인터넷을 기반으로 지능화된 생활, 금융, 쇼핑 서비스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들며 끊김 없이 제공된다. 이때, 사물 인터넷의 보안 문제는 중요한 이슈로 등장한다. 사물 인터넷을 적용한 디바이스가 증가하고 생활의 모든 부분이 ICT(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ies)와 결합되면서 더욱 철저한 정보 보호에 대한 요구가 증가한다. 개인과 환경으로부터 수집한 빅 데이터는 기계 학습을 통해 더욱 자동화되고 개인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활용된다. 주변 환경이 개인을 식별하여 지능적으로 대응하므로 학습이나 설정이 필요 없다. 웨어러블 디바이스는 다른 산업 분야와 융합되어 건강, 생활 습관 정보를 활용하는 전문적인 의료, 교육 서비스들이 나타난다. 상당히 높은 수준의 인공 지능을 탑재하기 시작하는 로봇과 자동차는 주변 환경에 유기적으로 반응하며 인간과 감성적으로 교감한다.

무료 다운로드 themetatrend.com/download/METATREND_2016_IT_TREND.pdf

메타트렌드 Vol.64 Neo Empiricism, XR

[SPECIAL REPORT]

Neo Empiricism, XR
가상현실 시대의 신경험주의, XR

각종 센서를 장착한 웨어러블 기기, 더 똑똑해진 사물 인터넷, 우리의 일거수 일투족을 기록하는 라이프로깅 등으로 인해 나와 내 주변에 관한 빅 데이터의 양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난다. 이러한 데이터들을 활용해 미래를 예측함으로써 생활의 편리를 돕는 기술이 발달한다. 단순히 많은 데이터를 쌓아 놓는 것만으로는 의미가 없고, 그것을 미래의 향상된 삶을 위해 활용하도록 가공한다. 하루가 다르게 늘어나는 빅 데이터로 인해 예측의 정확성은 갈수록 높아진다.

[TREND RADAR]

Interactive Toy for Digital Native
디지털 네이티브를 위한 인터렉티브 장난감 

어릴 때부터 디지털 디바이스를 접한 디지털 네이티브 세대는 태블릿이나 스마트폰과 같은 디지털 제품이 익숙할 뿐만 아니라 프로그래밍과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다루는 방법도 어릴 때부터 접하게 된다. 라이프스타일의 변화에 따라 자연스럽게 완구에 IT 기술이 접목되어 장난감이 함께 대화하고 성장하는 재미와 함께 맞춤화, 개인화, 창의력 사고 배양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더불어 사물인터넷의 대중화를 통해 일반적인 오브젝트까지 하나의 장난감으로써의 임무를 수행한다. 즉, 일상생활에서 상호작용하는 모든 행위 자체가 디지털 네이티브에게는 하나의 놀이가 된다.

Delicate Personalized Beauty
세심한 개인 맞춤형 뷰티 패션 비즈니스  

패션과 뷰티 영역이 기술과 결합하면서 자연스럽게 집에서 서비스가 가능한 홈 비즈니스로 확장한다. 개인의 아름다워지고 싶은 욕구는 경제적인 비용, 전문적인 기술, 창조성에 대한 한계에 부딪힌다. 세심한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홈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을 구현한다.

Metaphoric Interface 
사물 인터넷 시대의 메타포 인터페이스 

디바이스의 인터페이스는 기기와 사용자를 연결해주고 상호작용을 이루어지게 하는 입출력 장치이다. 현재 사물 인터넷 시대로 수 백 만 가지의 다양한 디바이스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사용자들은 난생 처음보는 디바이스를 사용하고 받아들이는데 어려움을 느낀다. 이에 따라 사물 인터넷 시대의 인터페이스는 쉽고 직관적인 요소가 요구된다. 생소한 기기에 익숙했던 요소를 더함으로써 사용자와 기기는 자연스럽고 직관적으로 상호작용한다. 이를 메타포 인터페이스라 하는데, 메타포는 새로운 개념을 이해하기 위해 익숙한 영역을 활용하여 은유적으로 연결시킨다는 의미를 갖는다. 차갑고 딱딱한 디바이스에 따뜻하고 행복한 감성을 대입시킴으로써 사용자와 쉽고 재미있게 소통한다.

Consecutive Design
연속적 경험을 위한 디자인

우리가 사용하는 많은 물질들은 다양한 방식을 통해 도움을 주는 반면, 고스란히 버려지기도 한다. 하지만 디자인 아이디어를 통해 폐기 처리되지 않고, 물질 및 소재가 지닌 성질의 장점을 활용하여 오랜 시간 돌고 돌아 연속적으로 사용될 수 있는 제품으로 탄생할 수 있다. 물, 흙, 왁스나 합성 섬유 등이 지니고 있는 소재의 특성과 성질을 디자인 아이디어를 통해 연속적으로 사용되는 다양한 사례들을 소개한다.

[MICRO CHRONICLE]

Intimate Food Marketing
고객과의 거리를 좁히는 친밀한 푸드 마케팅

삶을 영위하는데 있어서 식품은 필수적이다. 직접 섭취하는 것 인만큼 이를 선택하고 구매하는 과정 또한 까다롭다. 소비자에게 신뢰와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야 함은 물론이다. 동시에 친밀감의 요소를 통해 흥미롭고 감성적인 사용자 경험을 창출해야 한다. 소비자와의 거리를 좁히며 가깝게 다가갈 때 식품이 제공할 수 있는 일차적인 가치를 넘어 차별화된 소구점을 선사할 수 있다.
[MULTI-FOCUS]

Taste Datafication
데이터로 해석하는 미각 만족도

2015 SXSW 컨퍼런스에서 GE 글로벌 리서치(geglobalresearch.com)는 BBQ 리서치 센터를 선보였다. BBQ 리서치 랩(twitter.com/hashtag/BBQscience)은 빅 데이터의 활용이 생활 속에서 어떻게 이뤄지는지 보여주기 위한 일종의 데모 부스다. 12피트 높이의 훈제 요리 굴뚝에 내부에 다양한 센서를 갖추고 있다. 이를 통해 바베큐의 맛에 매우 중요한 온도, 습도, 연기의 속도, 고기 온도 등을 실시간으로 측정한다.
[Monthly Product Insight]

Monthly Product Insight /March. 2015
Observing the world through products

2015.2.20~2015.3.20